오토뷰

HOME > 뉴스 > 월드뉴스

월드뉴스

지프 랭글러, 2019 세마쇼서 10년 연속 ‘올해의 4x4/SUV’ 수상

지프 랭글러가 최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SEMA(Specialty Equipment Market Association) 쇼에서 10년 연속 ‘올해의 4x4/SUV’ 어워드를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지프 랭글러는 2010년 시작된 SEMA 어워즈(SEMA Awards)에서 ‘올해의 4x4/SUV’ 어워드를 수상한 유일한 차량이다.

마크 보사낙(Mark Bosanac) FCA 북미 모파(Mopar) 및 승용차 브랜드 총괄(Head of Mopar Parts & Service and Passenger Car Brands, FCA - North America)은 “지프 랭글러의 성능에 한계가 없듯이, 랭글러를 퍼스널라이즈(Personalize)하기 위한 옵션들도 무궁무진하다”며 “우리는 10년 연속 ‘올해의 4x4/SUV’를 수상하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고 영광스럽다고 생각한다. 이 수상은 랭글러가 퍼스널라이징을 할 때 가장 사랑받고 있는 모델인 것을 보여줄 뿐만 아니라 커스터마이제이션(Customization)을 위해 지프 랭글러를 계속 선택하는 애프터마켓의 열정과 창의성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2010년 시작된 SEMA 어워즈(SEMA Awards)는 SEMA 쇼에서 오리지널 장비 제조사(OEM)에 수여하는 상으로, 새로 선보이는 애프터마켓 부품을 장착한 차량 중 가장 인기 있는 차량에게 수여된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월드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