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오토뷰TV > 오토뷰 포커스

[데스크뷰] 벤츠 48V 마일드하이브리드 문제, 결국 국토부까지 나섰다

2021-06-07 오후 5:52:41
최근 각광받고 있는 것 중 하나가 48V 마일드하이브리드 시스템입니다. 저속 주행 환경에서의 성능 개선 등을 이유로 다양한 제조사들이 이 시스템을 채용하고 있는데, 최근 벤츠가 사용한 시스템이 논란의 중심에 있습니다.



심지어 차를 뽑은 당일 문제가 생겼다는 소비자까지 있다는 얘기도 들리는데요. 벤츠 코리아는 문제(고장)가 나온 차량의 히스토리를 봐야만 파악할 수 있다는 의견입니다.

현재 문제의 대상이 되고 있는 주요 모델은 CLS, GLE, E클래스(일부), GLS 등입니다. 하지만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탑재 차량이 늘어나는 추세라 조금 더 상황을 지켜봐야 한다는 의견이 많습니다. 시장에서 많이 팔리는 E-클래스(E350 등)도 이 시스템을 채용하고 있죠?

소비자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벤츠 코리아도 끝까지 이 문제만큼은 끝까지 책임지겠다는 자세를 보이길 희망합니다.

한편, 국토부도 이 문제에 대해 조사를 벌인다고 합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1개가 있습니다.
  • 아슈 님 (ashu****)

    출하품질이 완벽한 차량은 없겠지만, 벤츠코리아의 소비자에 대한 대응면에서는 많이 아쉽네요. 시동이 꺼지는 S63 AMG를 매장앞에 주차하고 스포츠카로 입구를 막고 S63 AMG차량은 골프채로 부순 사건은 아직도 기억나네요..

    2021-06-08 오전 09:01(106.*.*.146)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