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월드뉴스

에이펙스에이아이, 폭스바겐 MOIA 소프트웨어 제공

2023-05-26 오후 2:43:29
모빌리티 및 자율주행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안전 인증 기반의 소프트웨어 개발 선도 기업 에이펙스에이아이(Apex.AI)는 승차공유 서비스 기업인 모이아(MOIA)가 안전하고 자율적인 미래의 모빌리티를 위해 자사의 소프트웨어 전문 기술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폭스바겐 그룹의 자회사인 MOIA는 자율주행 차량인 아이디 버즈 AD(ID.Buzz AD)에 대한 독자적인 탑승객 관리 시스템 개발을 위해 Apex.AI의 운영체제(OS)를 이용하고 있다. 이를 통해 MOIA는 탑승객과의 상호 작용 대부분을 디지털 방식으로 자동화할 수 있는 최첨단 기술을 구축할 계획이다. MOIA는 2021년부터 폭스바겐 상용차(VWCV: Volkswagen Commercial Vehicles)와 협력하여 자율 승차공유 서비스를 일반에 제공하기 위한 개발 및 테스트 작업을 진행해 왔으며, 2025년에 독일 함부르크에서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MOIA의 독자적인 탑승객 관리 시스템은 자율 모빌리티 서비스의 보조 운전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 시스템은 차량에 긴밀히 통합되어, 무엇보다 차량 내부의 안전 모니터링 시스템에 액세스할 수 있는 것은 물론, 도어 개폐를 대신하거나 필요한 경우 차량 내부의 다양한 보조 기능들을 제어하여 항상 탑승객의 편안하고 안전한 차량 이용을 보장한다.

Apex.AI는 독일에 뿌리를 둔 미국 기업으로서 자율주행 차량용 운영체제 개발에 특화되어 있으며, 로보틱스 및 인공지능(AI) 분야에 대한 방대한 지식을 보유하고 있다. MOIA는 무엇보다 자체 소프트웨어 개발 경험을 통해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Apex.AI의 애자일 방식의 재연 가능한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oftware Development Kit, SDK)는 MOIA의 탑승객 관리 소프트웨어 솔루션의 개발 속도를 크게 향상할 수 있게 해준다.

이번 협력은 MOIA가 폭스바겐 상용차와 협업을 추진하는 목표, 즉 유럽에서 처음으로 인증되는 ‘서비스로서의 자율주행 모빌리티(Autonomous Driving-Mobility as a Service, AD-MaaS)’ 시스템을 개발하고, 2025년부터 함부르크 도로에서 자율적이고 확장 가능한 통합 승차공유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출시한다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것이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