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금호타이어, ‘교실숲 조성’하고 환경교육 진행

2023-05-25 오전 10:12:36
- (사진 왼쪽 3번째부터) 우숙경 숭미초 교장, 강진구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
금호타이어(대표 정일택)가 기후 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트리플래닛과 함께 숭미초등학교(서울시 도봉구 소재)에 교실숲을 조성한다.

금호타이어는 총 338그루(대형나무 26그루, 소형나무 312그루)로 구성된 ‘생물다양성 연구키트’를 제공하는데, 그 중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으로 지정된 대한민국 천연기념물인 ‘파초일엽’ 화분도 포함되어 있다. 식물들이 심어진 ‘스밈 화분’은 공장에서 버려지는 일회용 마스크 자투리 원단과 재활용 페트병으로 제작되었는데 이는 식물에 한달에 한번만 물을 주면 되어 친환경적인 측면과 편리성을 동시에 만족한다.

교실숲은 트리플래닛에서 식물 건강 상담 및 고사식물 교체 등 1년 동안 사후관리를 실시하며, 올해 하반기에는 학교에 제공된 나무 수만큼 경기도 하남지역 양묘장에 나무를 식재할 예정이다. 교실숲 조성 프로그램은 생물다양성 연구키트 이외에도 학생들을 대상으로 환경 교육을 진행하며 어린이 건강 보전, 정서 안경, 환경 인식 개선에 기여하는 효과가 있다.

강진구 경영지원팀장은 "금호타이어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 및 청소년들의 신체적, 정서적 건강 보전을 위해 기여해오고 있다. 교실숲 프로그램을 통해 탄소저감효과뿐만 아니라 아이들로 하여금 생물다양성에 대한 근원적인 중요성에 대해 인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2021년부터 환경 분야의 사업을 교육분야에 확장하여 코로나19로 마스크를 낀 채 생활하는 초등학생들을 위하여 서울시 소재 초등학교에 교실숲을 조성하고 있으며 2년간 811그루를 조성하였다. 또한 2015년부터 서울시 및 종로구와 협업으로 2019년까지 북한산, 인왕산에 임직원 및 서울시민과 함께 탄소상쇄숲 조성 활동을 펼쳐왔다. 이 기간 동안 식재한 수목은 누적 19,364주이며, 이 나무들은 향후 30년간 총 1,379t에 달하는 이산화탄소를 흡수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