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구매가이드 > 자동차 판매량

현대차그룹, 2022 유럽 상반 르노 넘어 3위 기록... 역대 최다

2022-07-18 오전 10:38:42
현대차그룹이 올해 상반기 유럽 자동차 시장에서 반기 기준 역대 최다 판매량을 기록했다.

15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ACEA) 집계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은 올해 1∼6월 유럽에서 현대차 26만 3005대, 기아 29만 3364대 등 총 55만 6369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보다 12.6% 늘어난 수치다. 현대차는 8.2% 늘었고, 기아는 16.8% 증가했다.

특히 올해 상반기 판매량은 반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이다. 이전 최다 판매는 2018년 상반기의 55만 5062대였다.

글로벌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이 계속되면서 다른 완성차 업체들의 실적이 대체로 부진한 가운데 현대차·기아는 오히려 판매량이 늘었다. 올 상반기 유럽 전체 시장 규모는 559만 7656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7% 감소했다.

이런 실적에 힘입어 현대차그룹의 유럽 시장 점유율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포인트(p) 오른 9.9%로 4위에서 3위로 뛰어올랐다.

1위는 점유율 24.1%의 폭스바겐그룹이었고, 2위는 스텔란티스(19.4%)였다. 르노그룹은 9.3%로 현대차그룹에 3위 자리를 내주고 4위로 내려앉았다.

가장 많이 판매된 차량은 유럽 전략형 모델인 기아 씨드로 7만 8890대(일반 4만 8594대,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 3만 296대)가 팔렸다. 이어 기아 스포티지 7만 2400대, 현대차 투싼 6만 3242대, 현대차 코나 4만 3680대, 기아 니로 4만 2593대 등이었다.


전기차는 지난해 동기 대비 39.6% 늘어난 7만 7975대가 팔렸다. 차종별로는 니로 EV 2만 2889대, 코나 일렉트릭 1만 8385대, 기아 EV6 1만 5927대, 아이오닉 5 1만 4801대 등이었다.

6월 한 달 판매량만 놓고 보면 1만 1585대로 작년 동월보다 3.9% 줄었다. 현대차가 4만 9833대로 9.4% 감소했고, 기아는 5만 1752대로 2.1% 증가했다.

6월 유럽 전체 시장의 판매량은 106만 6137대로 작년 6월보다 16.8% 감소했다.

현대차그룹의 6월 점유율은 9.5%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p 늘었다. 현대차는 4.7%로 0.4%p, 기아는 4.9%로 0.9%p 각각 올랐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