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하만, 2021 서울모빌리티쇼서 뱅앤올룹슨 사운드 체험 존 운영

2021-11-26 오전 9:53:01
하만 인터내셔널 코리아(HARMAN International Korea, 대표 제임스 박)는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최되는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서 뱅앤올룹슨 사운드 체험 존을 운영한다.

뱅앤올룹슨 사운드 체험 존은 야외에 마련된 제네시스 시승 이벤트 존에서 11월 26일(금)부터 12월 5일(일)까지 10일 동안 운영되며 제네시스 시승 신청자를 대상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타임별 현장 선착순 예약제로 뱅앤올룹슨 사운드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체험 참가들은 뱅앤올룹슨 브랜드 소개, 제네시스 GV60에 적용된 사운드 시스템 특징, 손가락 터치 하나로 원하는 사운드 조정이 가능한 혁신적인 베오소닉(Beosonic™) 기술, 스피커 그릴 디자인 스토리에 대한 도슨트의 설명과 함께 체험 존에 마련된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을 통해 여러 장르의 음악들을 청음하며 제네시스의 첫 전용 플랫폼 기반의 전기차 GV60에 채택된 아름다운 뱅앤올룹슨 프리미엄 사운드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다.

또한, 체험 참가자들 중 경품 이벤트 참가자에게 추첨을 통해 뱅앤올룹슨 블루투스 헤드셋 H95(100만원 상당) 1명, 뱅앤올룹슨 무선 이어폰 EQ(50만원 상당) 2명, 뱅앤올룹슨 블루투스 스피커 A1(30만원 상당) 2명에게 각각 증정한다.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은 지난 10월 출시된 제네시스의 첫 전용 플랫폼 기반의 전기차 GV60에 브랜드 최초로 채택되었다. 1925년 피터 뱅(Peter Bang)과 스벤드 올룹슨(Svend Olufsen)에 의해 덴마크 스트루에르(Struer)에 설립된 뱅앤올룹슨은 오디오 기술의 한계에 도전하는 제품들을 만들기 위한 지치지 않는 의지를 바탕으로 한 풍부한 브랜드 헤리티지를 갖고 있다.

제네시스 GV60의 뱅앤올룹슨 사운드 시스템은 차량 내 17개의 스피커를 통해 최고 수준의 정교한 사운드를 재생하며 첨단 음향 기술과 뱅앤올룹슨 특유의 디자인 감각을 접목시켜 제네시스 운전자와 승객들에게 독보적인 청취 경험과 진정한 하이엔드 사운드를 선사한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