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신차뉴스

스카니아, 준대형 트럭 P360 출시

2021-08-26 오후 2:56:15
스카니아의 한국법인 스카니아코리아그룹(대표이사 페르 륄례퀴스트)이 프리미엄 준대형 트럭 P360의 1호차 전달식과 함께 준대형 트럭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스카니아코리아는 8월 26일 경남 사천에 위치한 출고센터에서 페르 륄례퀴스트 스카니아코리아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새롭게 선보이는 P360 1호차 고객에게 차량을 전달했다.

P360 1호차 오너가 된 주인공은 용인과 창원에 각각 거주하는 김재원, 오영철 고객이다. 식품 운송 비즈니스에 종사하는 김재원 고객은 “여러대의 스카니아 트럭을 운행하면서 스카니아에 대한 신뢰가 두텁게 쌓여 이번에도 고민의 여지없이 P360 카고트럭을 선택했다”라며, “1호차 고객이 되어 감사하게 생각하며, 새로운 모델 출시로 선택의 폭이 넓어져 트럭 오너 입장에서 무척 기쁘다”라고 전했다.

이달 출시한 P360은 스카니아코리아가 처음으로 공개하는 준대형 트럭 라인으로, 중형트럭의 경제성과 대형트럭의 프리미엄을 두루 갖추고 있다. 준대형급 모델에 대한 시장의 지속적인 수요를 적극 반영해 제품을 개발하였으며, 이번 출시로 중형부터 준대형, 대형까지 아우르는 카고트럭 풀 라인업을 완성했다.


P360 6x2*4 카고트럭은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9리터의 직렬 5기통, SCR-only 엔진을 탑재하여, 작은 배기량으로 성능 저하 없이 뛰어난 연료 효율성을 보이며 더 경제적인 운송을 가능하게 한다. 또 운전자 편의성과 안전성, 공기역학 디자인과 획기적인 기어 변속 시스템을 통한 뛰어난 연비 효율과 강력한 주행성능 등의 스카니아 특장점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 특히 스카니아의 강점 중 하나인 보조 제동장치, ‘리타더(Retarder)’를 기본 사양으로 적용하여 운전자의 안전을 도모하고 유지관리 비용 절감에 도움을 준다.

스카니아는 P360이 윙바디 비즈니스에 적합한 성능과 퍼포먼스를 발휘할 수 있도록 차량 최적화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축간거리를 6,950mm로 설계하여 하대 내측 10,200mm의 윙바디가 구현 가능하며, 조향 가변축을 스카니아 순정으로 장착해 강한 내구성과 더불어 스카니아 서비스센터에서 A/S를 받을 수 있는 편리함도 갖추었다.

그뿐만 아니라 순정 조향 가변축 장착을 통해 P360은 29톤의 최대허용총중량 실현하여 별도의 증톤 없이 29톤까지 특장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이 밖에도 도로주행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사고 예방을 위해 다양한 능동 안전장치도 적용됐다. AEB(긴급 브레이크)과 LDW(차선 이탈 방지) 및 ESP(전자식 차체 제어장치)를 장착하여 운전자의 안전성도 강화했다.

페르 릴례퀴스트 스카니아코리아 대표는 “P360 출시를 통해 준대형급 라인업도 갖추게 되어 고객들에게 더욱 다양해진 운송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라고 밝히며, “제품 라인업 확장뿐만 아니라 비즈니스에 최적화된 차량 개발에도 더 집중하여 고객들의 수익성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스카니아코리아는 고객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P360 차량을 선보이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10월 로드쇼를 진행한다. 로드쇼에는 P360 이외에도 2022년식 모델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된 P450 덤프트럭도 함께 전시된다. 로드쇼는 코로나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추후 스카니아코리아 영업지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