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월드뉴스

애스턴마틴, 3D 컨피규레이터 도입 및 2022년형 모델 업데이트

2021-07-22 오전 10:24:59
애스턴마틴은 3D 컨피규레이터를 도입하며 2022년형 전모델의 업그레이드 사양도 공개했다.

새로운 애스턴마틴 컨피규레이터는 커스터마이징과 새로운 차원의 시각적 경험을 3D 스트리밍 방식으로 제공한다.

고객의 다양한 요구에 맞출 수 있도록 비스포크 옵션은 확대하지만, 컨피규레이터를 다루는 프로세스는 단순화시켜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애스턴마틴의 새로운 컨피규레이터는 크게 세가지 특징을 포함한다. 먼저, 확대된 비스포크 옵션의 적용이다. 특히 인테리어 및 소재 선택에서 특징을 확인할 수 있다. 개인의 다양한 취향에 맞춘 광범위한 페인트 옵션부터 알칸타라 및 가죽 등 인테리어 소재 선택까지 비스포크 옵션을 제공한다.

둘째, 몰입형 3D 초고화질 이미지가 선사하는 새로운 시각적 체험이다. 컨피규레이터를 통해 만들어진 애스턴마틴 모델은 세부 사항을 확대하는 기능을 포함해 익스테리어 및 인테리어를 실제 차량과 흡사하게 보여준다. 특히 배경 선택을 통해 스튜디오 및 아름다운 자연 환경까지 적용 가능하다.

마지막으로 고객 경험의 확장성이다. 컨피규레이터를 통해 모델 구성을 완료한 고객은 맞춤형 브로셔를 제작해 다운로드하거나, 소셜 미디어에 업로드할 수 있다. 고객이 원하는 지역의 전시장에 세션 예약이 가능하며 시승도 신청할 수 있다.

2022년형 애스턴마틴 개별 모델의 특징도 새로운 컨피규레이터를 통해 최초로 공개한다. 기존 ‘DBS 슈퍼레제라’와 ‘DB11 AMR’에 부여됐던 ‘슈퍼레제라’ 및 ‘AMR’은 더 이상 사용하지 않으며 ‘DBS’ 및 ‘DB11 V12’로 모델명을 단순화시켰다.

애스턴마틴의 럭셔리 GT 모델인 ‘DB11 쿠페 및 볼란테’에 탑재된 4.0리터 V8 엔진은 535마력(PS)까지 최대 출력을 향상시켰다. ‘밴티지’ 및 ‘DBS’는 새로운 디자인의 21인치 휠이 제공되며 애스턴마틴 최초의 SUV인 ‘DBX’는 23인치 휠, 새로운 스포츠 플러스 시트 및 무선 충전 등이 추가됐다.

애스턴마틴은 전 모델에 적용할 새로운 디자인의 인테리어 트림도 공개했다. 총 3단계로 구별되며 럭셔리의 전형을 보여주는 ‘인스파이어(Inspire)’, 애스턴마틴의 다이내믹을 상징하는 ‘엑셀러레이트(Accelerate), 인테리어 트림의 확실한 스탠다드 형인 ‘크리에이트(Create)’로 명명됐다.

토비아스 뫼어스 애스턴마틴 CEO(Tobias Moers, Aston Martin CEO)는 “애스턴마틴을 소유하는 것만 큼 구매 과정 역시 즐거워야 한다”며 “펜데믹을 거치며 온라인을 통한 구매 비중이 높아졌으며, 이같은 흐름에 맞춰 공개된 새로운 애스턴마틴 컨피규레이터는 고객 중심의 디지털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