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메르세데스-벤츠, 취약계층 이동 지원 위해 C-클래스 차량 8대 기증

2021-04-19 오전 10:45:38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토마스 클라인)는 취약 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전국 8개의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C-클래스 차량 총 8대를 기증하고, 지원 기관 관계자들과 함께 전달식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고양 전시장(모터원)에서 진행된 차량 전달식에는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토마스 클라인 의장(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장), 프리츠 카바움 부의장(메르세데스-벤츠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사장), 김태기 부의장(더클래스 효성 대표), 메르세데스-벤츠 공식딜러 모터원 손영호 대표, KCC오토 류인진 대표,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 이훈규 이사장 등을 비롯해 8개의 지원 기관측이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차량 기증은 사회 공헌 활동 중 하나인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Mercedes-Benz All Together)’의 일환으로, 장애인 및 아동의 이동 편의성과 의료 접근성을 높이고 사회 및 문화 활동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올해 안산평화의집, 애덕의집, 은평기쁨의집 등 총 8곳의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을 선정했다. 8곳의 기관 및 시설에는 5,920만원 상당의 C 200 AMG 라인 차량 각 1대씩과 해당 차량의 3년간 자동차 보험료 등 총 5억여 원 상당의 지원이 제공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이동에 불편을 겪던 이들의 편의를 증진하기위해 기증 대수를 기존 6대에서 8대로 확대해 지원하게 됐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토마스 클라인 의장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가치 있는 사회공헌을 위해 다양하고 지속적인 방법으로 나눔 활동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가 꼭 필요로 하는 사회공헌활동 전개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