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콘티넨탈, 현대 신형 코나에 V자형 디스플레이 공급

2023-10-04 오후 10:32:04
콘티넨탈이 올해 새로 출시된 현대자동차의 코나 시리즈에 최첨단 V자형 디스플레이를 공급한다. 콘티넨탈의 V자형 디스플레이는 계기판과 센터 디스플레이를 하나로 통합한 투인원(2-in-1) 솔루션을 제공한다.

현대자동차 신형 코나는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기능을 갖추고 있어, V자형 디스플레이를 통해 차량 내 최신 기능과 디자인 적용은 물론 자동차와 운전자 간의 새로운 인터랙션 경험을 관리할 수 있다.

콘티넨탈 오토모티브 UX사업본부 총괄 보리스 메르겔(Boris Mergell)은 “이번 V자형 디스플레이가 제품 개발부터 상용화까지 1년 이내에 완성된 것은 콘티넨탈과 현대자동차 간의 긴밀한 협력 체계 덕분”이라며 “현대자동차 신형 코나 시리즈에 적용되는 콘티넨탈의 V자형 디스플레이는 운전자 관점에서 사용자 경험을 강화하는데 집중했으며, 콘티넨탈은 앞으로도 차세대 대형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V자형 디스플레이는 백라이트가 달린 두 개의 고해상도 평면 디스플레이 패널로 구성되었으며, 광학접착기술을 적용해 매끄러운 V자 모양의 곡선 유리로 덮여져 있다. 운전자 좌석부터 센터 콘솔까지 이어져 있는 디스플레이 화면의 반경과 각도는 운전자 시야에 맞춰져 있어, 자리에서 필요한 시각적 정보들을 편안하게 볼 수 있다. 또한, 이와 같은 인체공학적 설계를 통해 화면에 표시되는 모든 컨트롤을 더욱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