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구매가이드 > 자동차 판매량

타타대우상용차, 상반기 중형트럭 판매 80% 증가

2021-08-19 오후 12:06:19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중형급 트럭이 판매에 호조를 보이며 판매량이 상승했다고 19일 밝혔다.

중형 트럭은 2021년 상반기 총 1,152대가 판매되며 2020년 상반기의 639대 대비 80%의 판매 증가세를 나타냈다. 특히 올해부터 중형트럭에 장착한 8단 자동변속기를 찾는 고객들의 수요가 증가하며 판매 상승을 견인, 상용차 시장의 자동변속기 트렌드가 준중형 트럭에 이어, 중형 트럭 시장에도 본격적으로 시작했음을 알렸다.

타타대우상용차의 중형트럭은 4.5톤에서 8.5톤 미만의 적재중량으로, 최신 유로6 배기가스 규제를 충족하는 검증된 엔진을 탑재한 중형 트럭으로 우수한 동력 성능과 넉넉한 적재공간을 바탕으로 물류시장에서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는 대표 트럭이다.

2021년 상반기 실적은 코로나 19 백신 접종이 시작되며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 상승이 중형 트럭 판매에도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타타대우상용차의 중형트럭은 2020년 상반기 총 639대, 하반기 734대가 판매됐으며 2021년 상반기에는 1,152대로 판매 대수가 급증했다. 이러한 매출 상승세에는 올해 초 중형트럭에도 장착한 ZF 8단 전자동변속기를 찾는 고객 수요가 증가한 부분이 주 요인으로 작용했다.


타타대우상용차의 김방신 사장은 “자동변속기의 끊임없는 기술 발전이 상용차 시장에서도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며, “고객들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반영하여 편의 사양을 계속해서 접목시킬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