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금호타이어, 스마트 타이어 센서 개발... 특허도 출원

2021-01-21 오전 10:03:59
금호타이어가 타이어 센서 모듈 및 무선 통신기 등의 KC인증과 국내 통신인증을 획득하고 타이어 정보 관리 시스템 특허까지 출원했다.

금호타이어는 빠른 속도로 발전하는 자동차업계 환경 변화에 맞춰 타이어 기업으로서 스마트 모빌리티 기술을 활용하여 훨씬 편리하고 안전한, 개선된 이동성을 제공하고자 타이어 센서 개발을 시작했다.

현재 금호타이어는 스마트 타이어 시스템 상용화를 위해 전자통신 전문업체인 (주)삼진과 (주)루트링크와의 협업을 통해 센서모듈 및 무선통신기 등을 개발 및 제작중이며,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모 버스업체와 최종 운영 테스트를 진행중이다.

이에 앞서 지난해 7월 자율주행차 개발업체인 MDE와 기밀유지계약(NDA)을 체결, 관계사인 오토모스를 통해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내 도로에서 스마트 타이어 시스템을 장착한 자율주행 자동차의 주행을 마쳤다. 그 결과 지난해 11월 국가통합인증마크인 KC인증과 통신사 전파인증까지 획득했다. 또한 이 테스트에서 얻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스마트 타이어 시스템(타이어 정보 관리 시스템) 관련 특허도 출원중이다.

스마트 타이어 시스템은 각 타이어 내부에 장착된 센서모듈과 운전석에 설치된 전용 무선통신기로 구성되어 있으며 주행 중 공기압, 온도, 주행시간, 가속도 등 타이어의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운전자에게 경고 및 주의 알림을 통해 사고를 예방할 수 있게 해주는 시스템이다.

특히 자율주행 자동차가 상용화되면 운전자의 역할이 줄어들어 안전 주행을 위한 타이어의 역할이 중요하기 때문에 실시간으로 타이어 헬스 정보 및 노면 상태를 파악하여 정보를 제공하는 시스템이 필요하다.

실제로 이 시스템이 상용화되면 일반 승용차의 경우 스마트폰 어플을 통해 운전자가 쉽고 편하게 타이어 및 관련 정보를 관리할 수 있다. 더 나아가 통신사 및 관련 기관과의 연계를 통해 빠른 날씨 변화 또는 포트홀, 범프, 블랙 아이스 등의 노면 확인까지 가능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정보 제공까지 가능하다.

또한 이러한 시스템을 버스, 택시, 트럭, 차량 공유 업체 등이 활용할 경우 실질적인 타이어 및 차량 운영 정보를 통해 보다 경제적이고 효율적인 관리까지 가능하다.

금호타이어는 현재 진행중인 상용차량 테스트 정보를 바탕으로 타이어 정보 통합중앙관리시스템을 최종 점검하여 하반기 내 상용화를 추진중이다. 무엇보다 시스템 특성상 보다 다양한 데이터 베이스 및 운행정보 활용을 위해 현재 국내 주요 통신사와 기술 협의를 논의중이며 통신사와의 협업이 진행되면 보다 정확하고 다양한 서비스 제공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