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프리뷰

포르쉐, 타이칸 기본 모델 공개

2021-01-20 오후 6:07:01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the new Taycan) 베이스 모델을 공개하며 타이칸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한다.

타이칸 터보 S, 타이칸 터보, 타이칸 4S에 이어 새롭게 공개되는 신형 타이칸은 후륜 구동 모델로, 총 용량 79.2 kWh의 ‘싱글 덱(single-deck) 퍼포먼스 배터리’가 기본 사양으로 장착되며 총 용량93.4kWh의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를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런치 컨트롤과 함께 오버부스트 모드에서 최고출력 408마력(PS)을 발휘하며,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 탑재 시 최고출력 476마력(PS)까지 증가한다. 정격 출력은 각각 326마력(PS), 380마력(PS), WLTP 기준 주행 가능 거리는 각각 431km, 484km다.


배터리에 상관없이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단 5.4초가 소요되며 최고 속도는 230km/h에 달한다. 최대 충전 용량은 퍼포먼스 배터리가 225kW,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가 270kW다. 두 배터리 모두 최적의 조건에서 최대 270kW 고출력으로 22분 30초 이내에 배터리 잔량 5퍼센트에서 80퍼센트까지 충전할 수 있고, 단 5분 충전으로 최대 100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또한, 타이칸의 차별적 강점을 그대로 갖췄다. 리어 액슬의 PSM 길이는 타이칸 4S와 동일한 130mm 로, 600A 펄스 제어 인버터 (Pulse-controlled inverter)를 적용했으며, 드라이브 아키텍처 역시 2단 변속기를 포함한다.


다른 타이칸 모델처럼, 신형 타이칸은 인텔리전트 차징 매니지먼트 및 탁월한 에어로 다이내믹이 강점이다. 0.22 Cd 값의 에어로 다이내믹은 낮은 에너지 소비량과 장거리 주행에 크게 기여를 하며, 에너지 회수는 최대 265 kW까지 가능하다.

다른 타이칸 모델과 마찬가지로 타이칸 베이스 모델도 컬러 헤드 업 디스플레이와 최대 22kW 충전 용량의 온보드 충전기를 옵션으로 제공한다. 운전자는 온 디맨드 기능(Functions on Demand, FoD)을 통해 필요에 따라 다양한 편의 및 지원 기능을 구매하거나 제한된 기간 동안 예약을 할 수 있다. 최초 설정된 구성뿐 아니라 차량을 인도 받은 이후에도 적용 가능하며, 온라인으로 활성화되기 때문에 워크숍을 방문할 필요도 없다. 포르쉐 인텔리전트 레인지 매니저(Porsche Intelligent Range Manager, PIRM), 파워 스티어링 플러스(Power Steering Plus), 능동 차선 유지 장치(Active Lane Keep Assist) 및 포르쉐 이노드라이브(Porsche InnoDrive)를 온 디맨드 기능 (FoD)으로 이용할 수 있다.


신형 타이칸 베이스에는 새로운 기능들이 추가됐다. 플러그 앤 차지(Plug & Charge) 기능으로 카드나 앱 없이도 충전 및 결제가 가능하다. 충전 케이블을 연결하면 차량이 플러그 앤 차지 호환 충전소의 암호화된 정보를 확인해 충전 및 결제 프로세스를 자동으로 시작한다.

다른 타이칸 모델들과 구별되는 특징은 19인치 타이칸 에어로 휠과 블랙 컬러로 아노다이징 처리된 브레이크 캘리퍼다. 프런트 에이프런, 블랙 컬러 사이드 실과 리어 디퓨저는 타이칸 4S와 동일하며, LED 헤드라이트는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중앙의 10.9인치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와 옵션 사양의 조수석 디스플레이 역시 새로운 요소다. 부분적으로 가죽을 사용한 인테리어와 8방향 전동 조절식 프런트 컴포트 시트를 기본 사양으로 제공하며, 전면 84리터와 후면 최대 407리터 용량 두 개의 러기지 컴파트먼트를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포르쉐는 타이칸을 통해 처음으로 가죽을 전혀 사용하지 않는 인테리어도 옵션 사양으로 제공한다.

포르쉐는 타이칸 섀시에는 중앙 네트워크화된 컨트롤 시스템을 사용한다. 통합형 포르쉐 4D 섀시 컨트롤은 모든 섀시 시스템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동기화한다. 기본 사양의 스틸-스프링 서스펜션과 옵션 사양인 3챔버 기술의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은 모두 PASM (Porsche Active Suspension Management) 전자식 댐퍼 컨트롤 시스템으로 보완된다.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에는 스마트리프트 기능도 포함되어 있다. 과속 방지턱이나 차고 진입로 등 반복되는 특정 구간에서 타이칸의 지상고를 자동으로 높일 수 있으며, 고속도로 주행 시 효율성과 주행 편의성을 최적화해 지상고를 능동적으로 조정한다.

이 밖에도, 타이칸 베이스 모델은 프런트 액슬에 6피스톤 알루미늄 모노블록 고정식 브레이크 캘리퍼를, 리어 액슬에는 4피스톤 알루미늄 모노블록 고정식 브레이크 캘리퍼를 각각 장착한다. 벤틸레이티드 브레이크 디스크 직경은 프런트 액슬이 360mm, 리어 액슬이 358mm다. 브레이크 캘리퍼는 블랙 컬러 아노다이징으로 마감된다. 고성능 브레이크 포르쉐 서피스 코티트 브레이크(PSCB)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브레이크 디스크 직경은 프런트 액슬 415mm, 리어 액슬이 365mm다.


타이칸 베이스 모델의 부가세 및 국가 별 특별 사양을 포함한 독일 시장 판매 가격은 83,520유로부터 시작한다. 국내에는 올해 말 출시될 계획으로 가격은 미정이다.

*모든 제원 및 옵션 정보는 국가 별로 상이합니다.
*본 사양은 유럽시험방법에 의해 측정된 데이터로 국내 정보와 상이할 수 있습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관련기사sponsored by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