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월드뉴스

토요타 가주 레이싱, WEC ‘르망 24시간 레이스’서 3년 연속 우승

2020-09-22 오후 1:34:29
토요타 가주 레이싱(TOYOTA GAZOO Racing)은 9월 19일, 20일 열린 2019-2020 FIA 세계 내구 선수권 대회 (2019-2020 FIA World Endurance Championship:WEC)의 ‘르망 24시간’ 레이스에서 하이브리드 차량 ‘TS050 HYBRID’로 3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WEC는 국제자동차연맹(FIA)가 개최하는 국제적인 모터 스포츠 경기로 약 6시간에서 24시간 쉬지 않고 달리며 속도와 차량의 내구성을 겨룬다.


TS050 HYBRID 8호 차량의 드라이버로 출전한 세바스티앙 부에미(Sébastien Buemi), 카즈키 나카지마(Kazuki Nakajima), 브렌든 하틀리(Brendon Hartley)는 경기를 시작해 24시간 동안 387랩을 주파하며 5랩 차이로 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부에미와 나카지마 드라이버는 97년에 걸친 르망의 역사상 현재까지 7명 밖에 이루지 못한 3연승 드라이버의 영광을 안았다.

또 다른 TS050 HYBRID 7호 차량으로 출전한 마이크 콘웨이(Mike Conway), 카무이 코바야시(Kamui Kobayashi), 호세 마리아 로페스(José María López)는 3위에 올랐다.

TS050 HYBRID는 최고출력 1000마력(PS)의 4륜 구동 레이싱카로, 2012년 르망 24시간에 처음 출전했던 1세대 LMP1 하이브리드 차량에 비해 35%나 적은 연료를 소비하면서도 랩타임은 1랩 당 약 10초가량 빠르다.


토요타 가주 레이싱의 히사타케 무라타(Hisatake Murata) WEC 팀 대표는 “르망 24시간 레이스는 극한의 상황 속에서 진정한 내구성을 요구하는 경기라는 것을 다시 한번 실감하였다.”며, “TS050 HYBRID와 함께 한마음으로 응원해준 모든 팬분들, 파트너, 그리고 멋진 팀워크를 보여준 팀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토요타 가주 레이싱은 결승 레이스 시작 전, 현재 개발중인 GR Super Sport(가칭)를 사전공개하며, 관심을 모았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