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넥센타이어, 미국 전기차 카누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2020-09-21 오전 10:57:28
넥센타이어가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카누’(Canoo)의 차량에 신차용 타이어(OE)를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카누’는 기존의 차량 서비스 제공 및 사용 방식에서 탈피하고자 새로움을 시도하고 있는 미국의 스타트업 기업으로 차량 실내를 극대화한 미래형 디자인으로 업계의 관심을 끌고 있다.

특히, 차체 하부에 ‘스케이트보드’ 플랫폼을 도입해 전기차의 핵심 부품인 배터리와 전기 구동장치를 설치한 것이 특징이다.

‘카누’는 전기차 및 공유 경제로 탈바꿈하고 있는 글로벌 모빌리티 산업의 변화에 맞게 차량 정기구독 서비스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을 제공한다. 작년에 처음 공개한 첫번째 모델 ‘카누’는 2022년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카누’에는 타이어의 안전성, 내구성, 저소음 등 차세대 전기차에 필요한 요소들을 전부 만족시키는 넥센타이어의 올시즌 프리미엄 SUV 타이어 ‘로디안(ROADIAN) GTX’를 전기차용으로 개발한 ‘로디안 GTX EV’가 장착될 예정이다.

한편, 넥센타이어는 앞으로도 기술 혁신과 우수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친환경 모빌리티 산업 확대에 일조하는 것은 물론 글로벌 차량 OE 공급 확대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