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타이어뉴스

금호타이어, 디자인 어워드 IDEA 2020 수상

2020-09-21 오전 10:04:01
금호타이어가 'IDEA 2020'에서 차세대 자동차 시장을 겨냥한 미래형 타이어 2종에 대해 운송기기 부문 본상인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했다. 이로써 금호타이어는 지난 2월 if 디자인 어워드와 3월 레드닷(Red Dot) 디자인 어워드에 이어 이번 IDEA까지, 올해에만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수상했다.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s)’는 미국 산업디자이너협회 주관하는 국제디자인상으로 디자인 혁신성, 사용자 경험, 사용자 혜택, 사회적 책임, 심미성 등 5가지 심사기준을 통해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하며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iF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디자인계의 아카데미상으로 불리는 이 수상식은 1980년 처음 개최되어 올해로 40주년을 맞이했으며 올해는 1800여 개 제품이 출품해 경합을 펼쳤다.

금호타이어가 수상한 제품은 미래 지향적 기술력을 담은 컨셉타이어인 에어리스 타이어 e-NIMF(eco-friendly, No Inflation, Maintenance Free tire)와 하이브리드 타이어 e-TOPs(eco-friendly, Topology Optimized, and Punctureless tire)이다. 금호타이어는 특히 친환경, 자율주행 자동차가 주도적으로 개발되고 있는 미래 자동차 시장을 겨냥해 기존의 타이어 성능은 최대로 유지하면서 주행 중 타이어로 인해 발생가능한 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타이어 연구/개발을 추진중이다.

‘e-NIMF’는 타이어 내부에 공기압을 필요로 하지 않는 비공기압 타이어로 차세대 미래 자동차 시장을 위한 타이어 제품이다. 기본적으로 비공기압 타이어는 주행 안정성 제공은 물론 공기압 소실에 대한 유지보수가 요구되지 않는다. 또한 오랜 주행 시 트레드 마모로 폐기 및 교체해야 하는 타이어를 리트레딩 기술을 통한 트레드 교체로 반영구적으로 사용이 가능해 친환경적이며 유지보수 비용 및 기대비용과 시간 등을 절약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비공기압 타이어는 공기압 타이어 대비 내구성능, 소음진동 및 회전저항 등이 현저하게 저하되는 문제점이 존재하지만 ‘e-NIMF’는 스포크의 형상, 제작방법 및 재질에 대하여 수많은 시험과 시뮬레이션을 바탕으로 원주방향과 폭방향의 스포크 설계 개발을 통해 일반 공기압타이어와 유사한 수준의 주행성능을 구현하였으며 생산가능성을 고려해 열융합 방식을 적용했다.

또한, 대개 비공기압 타이어가 내부공기 유실로 인한 안전성 문제에서는 최적화된 제품이지만 스포크 구조로 인해 승차감 및 조정안정성 측면에서는 공기압 타이어 수준의 성능을 발휘하기에는 미흡한 부분이 있다. ‘e-TOPS’는 공기압 타이어와 비공기압 타이어가 갖고 있는 성능상의 장점을 극대화하기 위해 혼합 적용한 하이브리드 타이어로 미래 타이어시장을 위한 제품이다.

‘e-TOPS’는 각 타이어의 이점을 부각시키기 위해 타이어 상부층은 지면과 접촉하는 트레드와 스포크가 적용되어 이물질로 인한 공기누설을 방지할 수 있으며 하부층은 내부 공기압을 부분 포함함으로써 공기압 타이어의 장점을 그대로 갖게 된다. 이러한 구조를 통해 일반 타이어의 기본성능을 유지함과 동시에 공기유실로 인한 문제를 해결해주므로 주행성능과 안정성을 모두 갖는 미래형 타이어 제품이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