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신차뉴스

신차뉴스

현대, 더 뉴 싼타페(페이스리프트) 출시

현대차는 30일 현대차 공식 홈페이지, 유튜브 등을 통해 온라인 런칭 토크쇼 ‘더 뉴 싼타페 디지털 언박싱’을 열고 더 뉴 싼타페를 공개했다.

현대차는 기존 싼타페의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적용했다. 외장 디자인은 날카로운 ‘독수리의 눈(Eagle`s eye)’을 콘셉트로 헤드램프 일체형 넓은 라디에이터 그릴과 수직의 T자형 주간주행등(DRL)을 배치했다. 측면부는 전면부터 후면부까지 이어지는 사이드 캐릭터 라인을 더했다. 후면부는 얇고 길어진 LED 리어 램프, 하단 반사판, 차량 하부를 보호하는 후면 스키드 플레이트의 삼중 가로줄을 추가했다.


더 뉴 싼타페의 실내 디자인은 높아진 센터 콘솔과 크래시 패드부터 센터페시아, 콘솔박스까지 끊김 없이 이어지도록 했다. 취향에 따라 64가지 색상을 선택할 수 있는 앰비언트 무드램프를 추가했다.

12.3인치 풀 LCD 클러스터(계기판)와 10.25인치 내비게이션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새로 적용된 전자식 변속 버튼(SBW)를 갖췄다.

현대차는 더 뉴 싼타페에 차세대 플랫폼을 신규 적용했다. 기존 싼타페 대비 전장이 15㎜(4,770㎜ → 4,785㎜), 2열 레그룸(다리 공간)이 34㎜(1,026㎜ → 1,060㎜)늘어났으며 2열 후방 화물 용량은 기존 싼타페 대비 9ℓ(625ℓ → 634ℓ) 증가해 골프백 4개가 들어간다.


더 뉴 싼타페는 현대차 SUV 최초로 차세대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 D2.2’ 엔진과 우수한 변속 직결감과 응답성을 갖춘 ‘스마트스트림 습식 8DCT(더블 클러치 변속기)’를 탑재했다. 최고출력 202마력(PS), 최대토크 45.0kgf·m의 힘을 발휘하며 기존 싼타페 대비 4.4% 개선된 14.2km/ℓ의 연료소비효율(연비)을 갖췄다. (5인승, 2WD, 18인치 휠 복합연비 기준)

현대차는 더 뉴 싼타페에 초고장력 강판 비율을 높인 고강성 경량 차체구조를 적용해 경량성과 충돌 안전성을 동시에 확보하고 핸들링, 정숙성, 제동 성능 등 전반적인 기본기를 개선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현대차는 올 하반기 ‘스마트스트림 G2.5T’ 엔진과 ‘스마트스트림 습식 8DCT’를 탑재한 더 뉴 싼타페 가솔린 터보 모델을 추가할 계획이다.


현대차는 더 뉴 싼타페에 차선을 인식해 주행 시 차로 중앙을 유지하게 도와주는 ‘차로 유지 보조(LFA)’, 주차 및 출차를 위한 저속 후진 중 충돌 위험 감지 시 경고 및 브레이크를 자동 제어하는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 차량 탑승 없이 스마트 키 버튼으로 차량을 움직여 주차 및 출차를 도와주는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등 새로운 안전사양들을 추가했다.

아울러 교차로에서 접근하는 차량까지 인식해 충돌 위험 시 경고 및 브레이크를 자동 제어하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변경 상황뿐만 아니라 평행 주차 중 전진 출차 시에도 후측방 차량 충돌 위험을 감지하면 경고 및 자동 제동하는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자동차 전용도로로 적용 영역이 확대된 ‘고속도로 주행보조(HDA)’등 기존 사양들이 개선됐다.

기존 싼타페 대비 새로 추가된 ‘험로 주행 모드’는 진흙, 눈, 모래 등 다양한 노면의 주행 환경에서 구동력, 엔진 토크, 제동 등을 제어해 최적화된 주행성능을 발휘하고 안정적인 주행을 돕는다.

특히 더 뉴 싼타페에 세계 최초로 적용된 ‘운전자 인식형 스마트 주행모드’는 운전자가 개인 프로필을 등록하면 운전자의 운전 성향과 주행 도로 상황을 고려하여 에코, 스포츠, 컴포트 모드 등 최적화된 주행 모드를 자동으로 제공하는 기능으로 최대 3명까지 설정하고 저장할 수 있다.

스마트폰 블루링크 앱과 연동하면 음성으로 카카오톡 메시지를 읽고 보내주는 ‘카카오톡 메시지 읽기 /보내기’가 현대차 최초로 적용됐고 주유소, 주차장 등 제휴 가맹점에서 비용을 지불할 때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차량 내에서 결제가 가능한 ‘현대 카페이’, 스마트폰 앱으로 차량 탑승 및 시동이 가능한 ‘현대 디지털키’, 신체 정보를 입력하면 건강한 운전 자세를 추천해주는 ‘스마트 자세제어 시스템’ 등도 더 뉴 싼타페의 주요 편의사양으로 들어갔다.


현대차는 더 뉴 싼타페를 주요 고객 선호 사양을 갖춘 ‘프리미엄’, 모든 안전∙편의사양이 선택 가능한 ‘프레스티지’, 고급스러운 디자인 사양을 더한 최상위 트림 ‘캘리그래피’ 3가지 트림으로 구성했다.

기본 트림인 프리미엄 트림은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유지 보조(LFA), 전자식 변속 버튼(SBW), 앞좌석 통풍시트, 2열 열선시트 등 주요 안전∙편의사양이 기본 적용됐고, 프레스티지 트림은 기본으로 탑재된 10.25인치 내비게이션에 더해 모든 안전∙편의사양이 선택 가능하다.

최상위 캘리그래피 트림은 외장에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20인치 알로이 휠, 바디컬러 클래딩, 내장에 퀼팅 나파가죽 시트 등 디자인 요소가 적용된다.

차량 색상은 외장 글레이셔 화이트, 타이가 브라운, 라군 블루, 화이트 크림, 마그네틱 포스, 팬텀 블랙, 라바 오렌지, 레인 포레스트(캘리그래피 트림 전용) 등 8종과 내장 블랙 원톤, 다크 베이지, 브라운, 카멜(캘리그래피 트림 전용), 라이트 그레이(캘리그래피 트림 전용) 등 5종의 조합으로 운영된다.

더 뉴 싼타페 디젤 2.2 모델의 트림별 판매 가격은 프리미엄 3122만원, 프레스티지 3514만원, 캘리그래피 3,986만원이다. (※ 개별소비세 3.5% 기준)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8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 yol2118 (yol2118)

    저 디자인이 그대로 나올줄이야;;; 개인적으로 요새 아반떼 빼고는 현대 디자인 산으로 가는듯요... 그랜저 소나타 싼타페 주력차종 다.... 그래도 잘 팔리는거 보면 신기... 역시 개취인가요?ㅎ;

    2020-07-02 오전 09:41 의견에 댓글달기
  • 새벽 (juliusl)

    뭔가 크게 잘못되어가고 있다....ㅋㅋ

    2020-06-30 오후 04:58 의견에 댓글달기
  • pulssii (pulssii)

    TM이 2018년 중반에 나온걸로 아는데.. 순식간에 구형 만들어버리는 클라쓰... ㅋㅋ

    2020-06-30 오후 04:49 의견에 댓글달기
  • 내꿈 (dudrl83)

    디자인은 개취니까 각설하고, 뭔가 쏘렌토를 먼저 출격시켜 소비자들로 하여금 테스트를 시킨 후 같은 파워트레인으로 나오는 차량이니, 기초적인 품질 문제들은 없었으면 좋겠네요. 최근 나오는 차량마다 몇 달 내 무상수리 예닐곱 건은 기본으로 하고있으니...

    2020-06-30 오후 01:36 의견에 댓글달기
  • 원양 (fox905)

    면도가 필요한 정말 지저분한 디자인입니다. 그래도 옵션은 쏘렌토보다는 낫더군요. 가족을 가족에 그렇게 노래를 부르는데 과연 가족들을 태울 안락한 패밀리카로 말할수 있는 승차감을 갖췄는지 정말 궁금합니다.

    2020-06-30 오전 12:51 의견에 댓글달기
    • 리우바이 (stryper1128)

      쏘렌토보다 어떤옵션이 낫다는 건가요? 가격? 아니면 쏘렌토에 없는 옵션이 추가가 된건가요?

      2020-06-30 오후 02:32 의견에 댓글달기
    • 원양 (fox905)

      옵션의 기본구성과 선택폭이 좀더 좋은거 같습니다. 예를 들자면 깡통에 1열 통풍 1,2열선 전부다 들었고 깡통에도 HUD가 선택 가능한건 쏘렌토 대비 매우 착하네요. 하지만 어라운드뷰는...이건 뭐 넣지마라 수준이네요.

      2020-06-30 오후 03:55 의견에 댓글달기
  • 좋다 (goodcar7)

    왜 페리전보다 못생기게 만든건가요?

    2020-06-30 오전 12:47 의견에 댓글달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신차뉴스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