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업계소식

업계소식

재규어 랜드로버, 테크니컬 어프렌티스 교육센터 개관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대표 백정현)는 두원공과대학교 내에 수입차 업계 최초로 자사 교육 시설인‘글로벌 테크니컬 어프렌티스 교육센터’를 개관했다고 27일 밝혔다.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교육센터 개관과 더불어 교육생의 정비 기술 역량 발전을 위해 최신 기술이 탑재된 랜드로버의 레인지로버 이보크와 재규어의 XF를 연구용 차량으로 기증했다.

이번 교육센터 개설은 기존 산학 협력에서 더 나아가 적극적으로 글로벌 테크니컬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위해 진행됐다.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2019년 두원공과대학교, 아주자동차대학과 산학 협력 업무 협약을 맺고 교육 및 연구용으로 각 대학교에 차량 1대(랜드로버 디스커버리, 레인지로버 스포츠)를 비롯해 교보재 및 특수 장비 등 약 2억원 가량의 재원을 지원한 바 있다.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 테크니컬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은 우수 정비 인력 양성을 목표로 재규어 랜드로버 영국 본사가 직접 개발한 글로벌 스탠더드 인재 육성 제도다. 2017년 국내에 도입한 글로벌 테크니컬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은 전문 인력을 육성하고 선제적으로 확보하기 위한 산학 협력 인력 프로그램으로 재규어 랜드로버의 정비 노하우 전파는 물론, 이론 교육과 현장 실습 과정을 통해 실질적인 취업까지 연계돼 고용 창출에도 기여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교육 대상으로 선발된 학생들은 총 46주 간 체계화된 정비 이론 학습 및 리테일러 현장 실습 과정을 이수한다. 교육 과정은 ‘서비스 및 유지관리(Service & Maintenance)’, ‘새시(Chassis)’, ‘전기 원리(Electrics Units)’, ‘엔진 및 변속기(Powertrain)’ 등 네 가지 항목, 18개 코스로 구성된다.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2018년까지 20명의 공인 인증 테크니션을 배출했으며, 2019년에 선발된 11명의 인원이 교육 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 테크니컬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을 수료한 전원에게는 재규어 랜드로버 공식 리테일러사에 정규직으로 입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아주자동차대학교에도 추가로 재규어 F-PACE를 기부하고 재규어 랜드로버의 선진화된 기술을 교육하고 있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업계소식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