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업계소식

업계소식

[그린카]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경북 일부지역 서비스 중단

그린카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경북 일부 지역 그린존(차고지) 서비스를 전면 중단한다고 27일 밝혔다.

그린카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이동경로로 확인된 경북 안동시를 포함해 인근 지역인 경북 상주시와 문경시의 차고지를 일시적으로 폐쇄하고 즉시 방역 작업을 실시했다.

해당 지역에서의 카셰어링 서비스 운영은 당분간 중단되며 차량 배달 과정에서의 감염 위험을 줄이기 위해 그린카의 ‘오다’ 서비스도 일시 중지한다.

그린카는 기존의 차량 정기 세차 및 멸균 작업에서 더 나아가 전국 지역 차고지의 모든 차량이 반납될 때마다 즉시 차량 내·외부 세차와 소독 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세차 과정에서는 세차원의 안전을 위해 방역복 착용 후 철저히 세차가 진행된다. 또한 확진자 집중 발생 지역인 대구·경북 지역 관할 근무 직원은 재택 근무를 시행한다.

한편 그린카는 지난 1월 31일부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대책을 마련해 시행 중이다. 그린카는 ▲차량 정기 세차 및 차량 반납 시 즉각 세차·소독 작업 시행, ▲모든 차량 대상 추가 멸균 작업 시행(전용 소독제로 핸들 등 주요 접촉부위 멸균), ▲제주를그린존(대형 차고지) 포함 전체 그린존 내 손 세정제 순차적 비치, ▲현대차와 협업해 서울 지역 주요 차고지 살균 소독 방역 등 차량과 차고지의 위생관리를 전격 강화했으며, 세차 담당자들의 손 세정 및 세차 과정 중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있다.

그린카는 시간 단위가 아닌 일 단위의 전국적인 장기 대여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이번 장기 대여 프로모션은 2월 25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 브리핑을 통한 공공 2부제 일시 중단 등 차량 이용 권유 방침에 따라 이동 시 대면 접촉 줄이기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전국 지역은 5일 대여 시 7만원(주행요금 별도, 보험료 포함)에 이용할 수 있고, 대구·경북 지역의 경우 이용자 부담을 줄이기 위해 3일/4일 대여 시 각각 5만원/6만원(주행요금 별도, 보험료 포함)에 이용 가능하다. 그 외 자세한 내용은 그린카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업계소식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