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업계소식

[메르세데스-벤츠]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내한 공연 후원

2019-12-13 오전 11:14:44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문화예술 후원 프로그램 ‘메르세데스 셀렉션(Mercedes Selection)’의 다섯 번째 후원 활동으로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The Phantom of The Opera)’ 월드투어의 내한 공연을 공식 후원한다고 밝혔다.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는 7년 만에 찾아오는 오리지널 팀 내한 공연으로 부산, 서울, 대구 3개 도시를 방문한다. 오는 13일 부산 드림씨어터에서 개막해 2020년 3월 14일 서울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 7월 대구 계명아트센터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중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올해 2월 마닐라를 시작으로 싱가포르, 쿠알라룸푸르, 텔 아비브, 두바이에서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으며, 지난 10월 중순 티켓 오픈 이후 매진 회차가 속출하며 예매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공식 딜러사와 함께 공연 기간에 걸쳐 약 1,700여 명의 고객들을 무료로 초청하고 고객 행사를 진행한다. 또한, 메르세데스카드(MercedesCard) 고객들을 대상으로 조기 예매 기간 동안 최대 10%까지 할인(VIP석 5%, R석/S석/A석/B석 10%) 받을 수 있으며, 이후에도 상시 5%의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메르세데스카드 관련 보다 자세한 사항은 메르세데스카드 고객센터로 문의)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 & 마케팅 총괄 부사장 마크 레인(Mark Raine)은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를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마련하고, 더 많은 고객들이 메르세데스-벤츠 브랜드를 보다 가깝게 체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이번 파트너십을 결정했다”라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앞으로도 국내외 가치 있는 문화예술 컨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국내 고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ㆍ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음담패설 등은 예고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ㆍ최대 5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영상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