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뷰

HOME > 뉴스 > 업계소식

업계소식

[현대·기아] 2019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 개최

현대·기아자동차는 11월 6일(수)부터 8일(금)까지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협력사 신기술 및 스타트업 우수기술 전시, R&D 우수 협력사 포상, 글로벌 완성차 비교 전시 등 행사로 구성된 "2019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은 현대·기아차가 선행 신기술 공유 및 각종 지원과 포상 등을 통해 협력사의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협업 확대를 통한 동반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행사로 협력사 선행 신기술과 스타트업 우수기술 전시 및 R&D 우수 협력사 포상 등을 실시하는 'R&D 협력사 테크데이'와 현대·기아차와 함께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차량을 함께 전시해 비교할 수 있도록 한 'R&D 모터쇼'로 통합 운영되고 있다.


‘R&D 협력사 테크데이’
14회째를 맞이한 ‘R&D 협력사 테크데이’에서는 1·2차 협력사가 개발한 바디, 샤시, 전자, 파워트레인 분야의 세계최초 16건, 국내최초 14건 등, 우수한 선행 신기술 총 39건이 소개되며, 자율주행 인지·판단 및 시뮬레이션 기술분야 등 스타트업의 우수기술 4건도 함께 전시된다.

전시 행사 이후에는 화성시 소재 롤링힐스 호텔에서 50여개 협력사 90여명의 대표이사 및 연구소장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를 달성한 협력사에 대한 포상 행사가 진행된다.

현대·기아차는 우수 신기술, 디지털 차량개발, 특허역량 등 3개 부문에서 공로가 큰 8개 협력사를 선정해 포상함으로써, 협력사들이 신기술 개발 및 R&D 역량 강화에 집중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힘을 쏟는다.

또한, 우수 신기술 대상을 수상한 LS오토모티브 테크놀로지스의 쏠라 루프 시스템 제어 기술 개발 사례 발표를 통해 신기술 관련 정보 및 기술 개발 노하우를 소개하고, 현대·기아차의 “초연결 지능형 자동차” 주제의 세미나 발표 시간도 가진다.

‘R&D 모터쇼’
현대·기아차는 올해로 16회를 맞이한 'R&D 모터쇼'에서 ‘미래를 함께하는 R&D, 휴머니티를 향한 진보’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현대·기아차를 비롯한 글로벌 완성차 업체의 차량 및 절개차 등 100여대를 전시한다.

‘R&D 모터쇼’는 고객들에게 자동차에 대한 다양한 정보와 경험을 제공하고, 협력사와의 공감대 형성을 통한 연구개발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실시하는 행사다.

현대·기아차는 스몰존, 컴팩트존, 라지존, 럭셔리존, 레저존, 주요 신차존, 해외 전용차존, 시승체험존, 제네시스존, N브랜드존, 친환경존, 상용/군용존 등 총 12개 전시구역을 구별하고, 관람객들이 차급·테마별로 보다 즐겁고 쉽게 비교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메인 전시장에는 친환경차, 고성능차, 해외 전용차존 등이 대거 전시된다.

친환경차존의 넥쏘 미세먼지 정화 시연과 쏘울EV 절개차를 비롯해, N브랜드존의 i30N, 벨로스터N, i30N TCR 등이 전시되며, 국내에서는 볼 수 없는 라페스타, 텔루라이드 등 해외 전용 차량들도 전시된다.

한편, 일반 차량 전시물 외에도 관람객이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체험형 전시물과 자동차 관련 신기술을 살펴볼 수 있는 기술 관련 전시물도 선보인다.

수소전기차 넥쏘의 주행 및 원격 주·출차를 동승 체험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이 별도 운영될 예정이며, 현대·기아차 연구원들이 개발한 신기술 및 연구소 R&D 아이디어 페스티벌 19년도 수상작도 전시된다.

< 오토뷰 | 뉴스팀 news@autoview.co.kr>
의견쓰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의견 0개가 있습니다. 전체의견 보기

전체 최신뉴스 리스트 더 보기

전체 업계소식 리스트 더 보기

시승 영상 검색하기

로드테스트 영상을 한눈에